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전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28주년 장흥동학농민혁명기념식···올해부터 본격화
기사입력  2022/05/12 [16:57]   이창식 기자

▲ 지난 11일 장흥군동락농민혁명기념관에서 열린 제128주년 장흥동학농민혁명기념식. (제공=장흥군)

 

【미디어24=이창식 기자】 전남 장흥군이 지난 11일 장흥군동락농민혁명기념관에서 제128주년 장흥동학농민혁명기념식을 열었다.

 
이날 기념식은 전라남도과 장흥군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장흥동학농민혁명기념사업회가 주관했다.

 
12일 장흥군은 기념식은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 문금주 행정부지사와 장흥군 권한대행 임성수 부군수,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신순철 이사장, 무안기념사업회, 유족회 외에도 학생과 관광객 등 많은 인원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5월 11일은 2019년 동학농민혁명 국가기념일로 제정된 뒤 코로나 등으로 약식 기념식만 거행하여 오다가 올해 본격적으로 추진됐다.

 
행사는 동학농민기념탑에서부터 풍물 길놀이를 시작으로 말을 탄 이소사의 등장과 함께 국악극이 진행됐다. 

 
동학농민혁명을 주제로 판화 작업을 하는 박홍규 작가의 판화체험도 부대행사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기념식에서는 같은 날 오후 3시에 진행되는 동학농민혁명기념공원 개원 기념 ‘합토식’ 행사를 위해 신순철 동학농민혁명재단 이사장이 금산리 장흥동학농민혁명군 묘역의 초혼토가 담긴 상자를 전달받아 정읍으로 출발했다. 

 
장흥군과 사단법인 장흥동학농민혁명기념사업회는 이날 기념식을 계기로 동학농민혁명의 의미를 되새기고 순국선열 영령을 위로하며 유족의 명예회복을 위하여 함께 노력해 나아가기로 했다.

 

ⓒ 미디어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